> 뉴스 > 엔터테인먼트 > 방송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이 구역의 미친 X' 정우♥오연서 사랑 막는 정우 전 여자친구 등장에 음모 꾸미는 데이트 폭력남
2021년 06월 16일 (수) 10:16:56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황규준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 카카오TV ‘이 구역의 미친 X’

[스타데일리뉴스=황규준 기자] 정우, 오연서가 심상치 않은 폭풍전야를 맞았다.

어제(15일) 공개된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이 구역의 미친 X’ 11화에서는 깊어진 사랑을 만끽하기도 전에 위기를 맞은 정우(노휘오 역), 오연서(이민경 역)의 모습이 그려졌다.

자신만의 세계에 갇혔던 이민경(오연서 분)은 유일하게 생긴 내 편 노휘오(정우 분)로 인해 두렵기도 하지만 믿어보겠다며 긍정적인 변화를 드러냈다. 노휘오 역시 자신을 믿어주는 이민경의 모습이 두렵기도 하면서도 잘해보고 싶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내는 것은 물론, 경찰 복직에 지장이 없다는 의사의 소견서까지 받아 변화의 시작을 예고했다. 특히 노휘오는 이민경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준비해 서로 마음의 상처를 보듬고 세상을 향해 한 발 내딛을 수 있는 용기를 갖게 되면서 한층 선명하고 밝아진 두 사람의 미래를 기대하게 했다. 

그러나 밝기만 할 줄 알았던 두 사람 앞에 곧 어둠의 그림자가 드리워져 모두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노휘오가 마약사범 수사에 집중한 나머지 반려견 호위를 함께 산책시키는 이민경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한 사이, 이민경이 뜻하지 않은 고통을 맞닥뜨린 것. 내내 그녀의 주변을 맴돌던 데이트 폭력으로 재판 중인 전 남자친구가 반려견 호위를 다치게 했고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는 호위의 모습을 보며 불안해진 이민경은 급하게 노휘오의 집을 찾았으나 낯선 여자가 등장해 상황은 점입가경으로 치달았다.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채 눈빛이 흔들리는 이민경의 모습은 어렵게 사랑을 확인한 두 사람의 앞날에 격한 비바람이 몰아칠 것을 예고, 시청자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행복이 멀지 않은 상황에서 벌어진 일에 시청자들의 안타까움도 잇따르고 있다. 무엇보다 이민경의 삶을 송두리째 빼앗았던 전 남자친구의 행동이 이민경을 다시 옥죄고 있어 노휘오, 이민경이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가 핵심 포인트가 된 상황. 

오늘(16일) 오후 7시 12화를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서도 팽팽한 긴장감과 불안한 분위기가 감도는 모습이 포착되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노휘오와 이민경의 전 남자친구가 몸싸움이라도 벌이는 듯 흠뻑 젖은 채 멱살을 잡고 서로를 향해 강렬한 눈빛을 내뿜고 있다. 여기에 얼굴에 상처가 난 채 바닥에 쓰러져 누군가를 공포에 질린 듯한 놀란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는 이민경, 허망한 눈빛으로 망연자실한 듯한 노휘오의 모습까지 과연 이들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과연 두 사람은 서로를 믿고 상처를 극복하기로 한 결심을 지킬 수 있을지, 데이트 폭력남 이민경의 전 남자친구와 노휘오의 전 여자친구의 등장이 어떤 파장을 불러올지 오늘(16일) 회차가 더욱 기다려지고 있다.

한편, 카카오TV 오리지널 ‘이 구역의 미친 X’는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분노조절 0%의 노휘오와 분노유발 100%의 이민경 이른바 ‘이 구역의 미친 X’를 다투는 두 남녀의 과호흡 유발 로맨스 작품으로 오늘(16일) 오후 7시에 12화가 공개된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조은숙, 오늘(24일)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단독] 배우 겸 작가 김혜진 부
[단독] 개그맨 김건영, 오는 1
[단독] 배우 김유석, 모친상 '
[단독] 이태란, JTBC '스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