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피플 > 피플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넷플릭스, 강동한 VP 한국 콘텐츠 총괄-김민영 VP 인도 제외 아시아 콘텐츠 총괄 승진
2021년 06월 15일 (화) 10:35:55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황규준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 한국 콘텐츠 총괄 강동한 VP, 아시아 콘텐츠 총괄(인도 제외) 김민영 VP ⓒ넷플릭스 제공

[스타데일리뉴스=황규준 기자] 넷플릭스가 새로운 한국 콘텐츠 총괄과 인도 제외 아시아 콘텐츠 총괄 책임자를 발표했다.

15일 승진 인사를 발표한 넷플릭스는 한국 사무소 강동한 이사가 한국 콘텐츠 총괄 VP 를 맡게 됐으며, 김민영 VP 가 인도 제외 아시아태평양 전체를 총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에는 아시아 지역 총 6명의 승진에서 한국 콘텐츠 임원 인사가 2명이 포함됨으로써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콘텐츠에 대한 넷플릭스의 깊은 신뢰와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단적으로 보여주었다.

넷플릭스는 올 초 2021년 한해동안 한국 콘텐츠에 약 5,500억 원 투자 계획을 밝히며 더 많은 한국 콘텐츠를 제작하고 투자 역시 확대할 것이라고 밝힌바 있다. 이번 인사를 통해 앞으로도 국내 창작가들과 함께 더욱 즐거운 콘텐츠를 발굴하고 소개하는 여정을 계속할 것이라는 의지를 반영한 것으로 분석된다.

앞으로 한국 콘텐츠 전반을 총괄하게 될 강동한 VP는 2018년 넷플릭스에 합류한 이후 프리미엄 콘텐츠 강화 및 글로벌 유통 확대를 통해 우수한 한국의 콘텐츠를 글로벌 시청자들에게 소개하는데 일조하였다는 평가다.

특히 2020년에는 엔터테인먼트&라이프스타일 컴퍼니 CJ ENM 및 자회사 스튜디오드래곤과의 전략적 파트너쉽 체결을 주도해, 사이코지만 괜찮아, 이태원 클래스, 사랑의 불시착 등의 인기작이 전 세계로 뻗어나가는데 기여하며 한국 콘텐츠 수출에 앞장서 왔다.

한편, 김민영 VP는 향후  한국 시장 뿐 아니라 인도 제외 아시아태평양 콘텐츠 전체를 총괄하며 보다 넓은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김민영 VP는 2016년 넷플릭스의 첫 아시아 콘텐츠 담당으로 입사한 이래, 재능 있는 한국 스토리텔러 발굴 및 지원하고 이들의 비전을 전 세계 무대로 확장하는데 앞장서 왔다.

넷플릭스 한국 콘텐츠의 양적 질적 성장을 견인해 온 김민영 VP는 그간 킹덤, 인간수업, 스위트홈 등의 수준 높은 시리즈와 승리호, 낙원의 밤, 콜, 사냥의 시간 등의 완성도 높은 영화가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사랑받고 그 작품성을 널리 인정받는도록 하는데 핵심적 역할을 담당했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조은숙, 오늘(24일)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단독] 배우 겸 작가 김혜진 부
[단독] 개그맨 김건영, 오는 1
[단독] 배우 김유석, 모친상 '
[단독] 이태란, JTBC '스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