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엔터테인먼트 > 스포츠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ONE FC] 추성훈 ‘2022 원챔피언십 상반기 명승부’ 3위
원챔피언십, IB SPORTS 및 쿠팡플레이에서 시청 가능
2022년 06월 25일 (토) 13:39:21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김나나 기자 kimnana-@daum.net

[스타데일리뉴스=김나나 기자]  ‘사랑이 아빠’ 추성훈(47)이 아시아 최대 단체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에서 올해 3번째로 멋진 종합격투기 경기를 펼쳤다고 평가됐다.

   
▲ 추성훈(왼쪽)이 아오키 신야(오른쪽)에게 거둔 역전승이 2022년 원챔피언십 상반기 종합격투기 명승부 3위로 뽑혔다. 사진=ONE Championship 제공

추성훈은 원챔피언십 공식 홈페이지가 선정한 ‘2022년 상반기 종합격투기 명승부 TOP5’에 3위로 이름을 올렸다. 전 라이트급 챔피언 아오키 신야(39·일본)를 2라운드 1분50초 만에 펀치로 TKO 시킨 지난 3월 성과를 인정받았다.

원챔피언십은 “추성훈과 아오키, 두 레전드의 오랜 불화가 매혹적인 승부이자 극적인 한판 대결로 표출됐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둘은 14년째 품고 있던 악감정을 종합격투기 경기로 폭발시켰다.

아오키는 2007~2010년 종합격투기 라이트급 세계 2위로 평가됐다. 2009년 이후 일본 홈경기 16연승은 현재진행형이다. 2000년대 아시아 유도 최강자 추성훈은 종합격투기 전향 후에도 K-1 Hero's 챔피언을 지내는 등 미들급 세계 10위 안에 들었다.

2008년 아오키는 당시 K-1이 운영한 종합격투기 대회 ‘드림’을 통해 대결을 요구했다. 그땐 추성훈이 두 체급 높은 미들급 파이터였으니 당연히 성사되지 않았다. 그러나 이후에도 아오키는 추성훈에 대한 도발을 멈추지 않았다.

추성훈이 2012년 웰터급으로 내려오면서 체급 차이는 1단계로 줄었다. 아오키는 2015년 웰터급으로 데뷔하더니 2017년에는 비록 패하긴 했으나 원챔피언십 웰터급 타이틀전까지 치렀다. UFC를 떠난 추성훈이 원챔피언십에 입성하며 아오키와 대결이 성사됐다.

원챔피언십은 “아오키는 일찌감치 추성훈과 거리를 좁혀 케이지로 밀어 넣더니 등을 타고 올라갔다. 조르기와 관절 기술로 끊임없이 위협을 가하며 쉴 틈을 주지 않았다. 추성훈 수준이 낮았다면 아오키한테 제압당할만한 상황이 몇 차례 있었다”며 1라운드를 리뷰했다.

추성훈은 항복하지 않고 1라운드 5분을 버텨냈지만, 체력 소모가 우려됐다. 그러나 2라운드 시작과 함께 오히려 아오키를 몰아붙인 끝에 2분도 되지 않아 승리를 거뒀다. 40대 후반에 접어든 노장이 열세를 딛고 역전승을 거둔 불꽃 투혼에 칭찬이 쏟아졌다.

원챔피언십은 “추성훈은 1라운드 같은 경기 영상을 되풀이하려는 아오키의 2라운드 초반 시도를 이를 악물고 막아내더니 오히려 사냥에 나섰다. 오른손으로 얼굴을 계속 내리치는 추성훈을 막지 못한 아오키는 무너져갔다. 추성훈은 무릎과 펀치로 마지막 일격을 가하여 특별한 역전승을 마무리했다”고 회상했다.

원챔피언십은 올해 네덜란드·몽골에서 첫 대회를 여는 등 2011년부터 23개국에서 204차례 이벤트를 개최했다. 한국에는 IB SPORTS 및 쿠팡플레이로 방송된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배우 장기용, 육군 창작
[단독] 백봉기, 본인 사칭 투자
[단독] 가수 권인하, 유튜브 채
[단독] 조은숙, 오늘(24일)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