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문화 · 생활 > 생활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KAKA NFT팀, DeFi ETF 플랫폼 BLK 흑고래 프로젝트 출시
2021년 09월 02일 (목) 15:22:22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황규준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 BLK 제공

[스타데일리뉴스=황규준 기자] 아이언맨, 스파이더맨 등의 다양한 IP로 NFT 카드게임을 구축한 KAKA NTF팀이 DeFi ETF 파생상품 플랫폼을 출시하며 BLK 흑고래 프로젝트 DeFi ETF를 발표했다.

BLK 흑고래 프로젝트는 바이낸스에 NFT를 상장시킨 이력을 가지고 있는 KAKA NFT팀이 내놓은 프로젝트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미국, 한국, 중국, 터키, 베트남, 일본, 말레이시아, 영국 등의 ETF와 선물, 자본의 전문가들이 합류한다고 2일 밝혔다.

KAKA NTF팀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에 8천만원으로 1300억원의 수익을 내며 ‘압구정 미꾸라지’로 불린 전설적 선물 트레이더 윤강로 회장과 맥코믹 가문 중화권 펀드 대표를 역임한 유팅이 대표적 팀 멤버로 참여하게 된 것에 대하여 전통 주식시장의 팀들과 암호화폐 시장에서 오랜 경험을 가진 KAKA NFT팀들의 콜라보가 얼마나 큰 시너지가 날 것인지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전했다. 

BLK 흑고래 프로젝트의 특장점 중 하나는 바로 새로운 개념의 ETF 토큰이다. ETF 토큰은 다섯 종류로 분류된다. 첫 번째는 비트코인과 같이 주류 코인들 20개의 가치를 추종하는 ETF인 ATE, 두 번째는 신흥마켓 핵심 10개의 가치를 추종하는 ETF인 AEE, 세 번째는 혁신 프로젝트 마켓 10개의 가치를 추종하는 ETF인 ATI, 네 번째는 기술 분야에서 높은 성공 등급의 잠재적인 5개의 프로젝트를 추종하는 ETF인 APT, 마지막은 인버스 전략 즉 하락장의 숏 옵션 ETF인 AHF로 각각 구분되는 5개의 상품을 제공한다. 유저들은 ETF 토큰이 어떤 가상화폐를 몇 퍼센트 비율로 추종하고 있는지, 얼마의 가치를 가지고 추종하고 있는지 등의 수치 데이터를 그래프를 통해 수시로 확인할 수 있다.

KAKA NTF팀의 개발 전문가는 “BLK 프로젝트가 전 세계가 시도하고 있는 ETF 상품을 DeFi ETF에 접목시켜, DeFi 3.0의 선두 모델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예측한다"고 말했다. 

한편, 9월부터 BLK 프로젝트 커뮤니티 참여자들에게 다양한 보상과 에어드랍이 진행된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백봉기, 본인 사칭 투자
[단독] 가수 권인하, 유튜브 채
[단독] 조은숙, 오늘(24일)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단독] 배우 겸 작가 김혜진 부
[단독] 개그맨 김건영, 오는 1
[단독] 배우 김유석, 모친상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