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패션 · 뷰티 > 패션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NS윤지 “예비신랑, 듬직하고 배려심 넘치고 무엇보다 항상 내 편이 되어줄 것 같은 사람” [화보]
2021년 07월 29일 (목) 15:26:41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천설화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 bnt 제공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If You Love Me’, ‘마녀가 된 이유’, ‘널 잡았어’ 등의 중독성 넘치고 신선한 노래로 무대 위에서 대중들을 사로잡았던 ‘New Star’, 김윤지. 탄탄한 라이브는 물론 출중한 춤 실력, 여기에 비주얼까지 갖춘 원조 ‘올라운더’ 연예인이다.

여기에 최근 tvN 드라마 ‘마인’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과 활동 범위도 넓혀가고 있는 김윤지. 그뿐만 아니라 그가 가장 사랑받았던 노래 중 하나인 ‘If You Love Me’도 몬스타엑스 주헌의 피처링으로 재발매하며 제2의 전성기를 향해 달려가고 있다.

   
▲ bnt 제공

깜짝 결혼 발표를 하며 새 신부가 될 준비에 한창인 그는 최근 그에게 넘쳐나는 겹경사가 행복하다는 것을 증명이라도 하듯 연신 웃는 표정이었다. 무대 위에서나 무대 밖에서나 항상 웃는 모습이 사람들을 기분 좋게 만드는 ‘올라운더 여신’, 김윤지. 이번 화보 촬영 소감을 묻자 “너무 호흡이 잘 맞는 분들과 함께해서 즐거웠다. 결과물이 너무 기대된다”고 답했다.

깜짝 결혼 발표를 한 그. 소감을 묻자 “너무 축하를 많이 받아 쑥스럽다. 결혼해서 잘 살아야겠단 생각이 많이 들더라. 요즘 정말 결혼 준비하느라 바쁘게 지내고 있다. 그리고 예능 프로그램도 몇 개 출연 예정이다. 정말 바쁘다. 많이 기대해 달라”며 근황을 밝혔다.

   
▲ bnt 제공

최근 유튜브에 ‘If You Love Me’, ‘마녀가 된 이유’ 무대 영상 댓글 모음집이 업로드되며 재조명을 받는 김윤지. 소감을 묻자 “여전히 내 노랠 많이 들어줘 정말 감사하고 신기했다. 주변 친구들도 ‘편의점 갔는데 네 노래 나오더라’ 하면서 연락 올 때도 있다. 가수로 활동할 때 열심히 살았구나 싶다”며 웃어 보였다.

원래는 박재범의 피처링으로 2012년 발매됐던 ‘If You Love Me’, 올해 5월 보이그룹 몬스타엑스 주헌의 피처링으로 리메이크해 재발매 됐다. 진입하기 어려운 음원 차트에 진입하는 등 기염을 토했는데. “정말 이 노랠 좋아해 주는 분들이 이렇게 많았구나 싶었다. 좋은 제안을 받아 리메이크하게 됐는데 정말 긴장되더라. 녹음할 때 신인으로 다시 돌아간 기분도 들고 정말 기분이 이상했다. 내가 활동했던 노래 중 나랑 가장 잘 어울린다는 생각도 들고 제일 애착이 가는 노래기도 하다”며 노래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 bnt 제공

그가 가장 사랑하는 노래 ‘If You Love Me’ 활동 당시 에피소드를 묻자 “박재범이 정말 장난기가 많은 친구라 재밌었다. 엔딩 포즈를 맞추고 올라가도 한 번도 약속대로 하지 않았다. 그래서 마지막에 내가 항상 웃음이 터졌다(웃음). 그런데 그런 포인트를 팬분들이 더 좋아해 주더라. 무대 의상의 경우 연습복 느낌이 많았는데 대부분 내 평상복이었다. 아무래도 캐주얼한 무드의 음악이다 보니 무대도 너무 차려입고 하면 이상할 것 같았다. 정말 재밌게 활동했던 기억이다”라며 답했다.

완벽한 몸매로도 주목받았던 그에게 몸매 관리 비결을 물었다. “가수로 활동할 땐 정말 바빠서 살찔 틈이 없었다. 어느 정도로 바빴냐면 한 달에 행사 스케줄이 30개였다. 매일 노래하고 춤추고 연습하니 진짜 살이 안 찌더라. 요즘은 관리하지 않으면 유지가 안 된다(웃음). 결혼 준비하느라 요즘 살 빼기에 바쁘다”고 답했다.

   
▲ bnt 제공

‘NS윤지’로 활동하며 ‘논산 윤지’, ‘남산 윤지’ 등 다양한 별명으로도 불렸던 그에게 애착이 가는 별명을 물었다. “이거 외에도 ‘농심 윤지’, ‘농수산 윤지’등 더 많았다(웃음). 애착이 가는 별명은 그때그때 매번 바뀌었다. 논산에 행사가면 논산 윤지라고 소개하고 항상 바꿔서 소개했다. NS윤지라는 예명 덕분에 더욱 많은 분이 기억해주시는 것 같고 지금 생각해도 정말 예명 잘 지었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미국에서 대학교에 다니다 가수를 위해 학교도 중퇴하고 한국행을 결심한 김윤지. “가수의 꿈이 그만큼 간절했다. 가족들이 말리기도 하고 어머니가 많이 속상해하셨지만 빨리 가수를 하고 싶어서 한국행을 결심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어린 나이였지만 그때도 많이 늦었다고 생각했었다. 지금은 가족들이 최고의 응원자다. 어릴 때부터 아빠랑 노래방 가는 것 좋아하고 무대에 서는 걸 좋아해 꼭 가수가 되고 싶었다. 꿈을 이뤄 기쁘다”며 답했다.

   
▲ bnt 제공

가수로 활동하며 힘들었던 점과 좋았던 점은 없었는지 묻자 “솔로 가수다 보니 항상 혼자였다. 그래서 그룹으로 활동하는 동료들을 보며 항상 부럽고 끼고 싶었다(웃음). 좋았던 점은 음악 방송이 끝나면 찾아온 팬들을 잠깐 볼 수 있는 시간이 있었는데 그때가 정말 좋았다. 나를 보러 이렇게 멀리 와주는구나 하며 감동도 받았다. 정말 행복한 기억이다”라며 가수 시절을 회상했다.

친한 연예인이 있는지 묻자 “아무래도 사촌 동생인 강지영과 친하다. 같이 연예계에 종사하다 보니 대화도 많이 한다. 그리고 (윤) 승아 언니와도 친하다. (김) 무열 오빠와 함께 내게 의지가 많이 되는 동료다”라고 답했다.

   
▲ bnt 제공

결혼을 앞둔 그에게 예비 신랑을 자랑해달라고 하자 “정말 듬직하다. 의지가 되고 무엇보다 좋은 점은 그 어떤 일이 있어도 내 편이 되어줄 것 같아 결혼을 결심했다”며 사랑스럽게 답했다.

롤모델을 묻는 질문에는 “엄정화 선배님이 롤모델이다. 연기도 잘하시고 가수로서도 정말 멋지다. 데뷔 때부터 정말 존경하는 선배님이다”라며 엄정화에 대한 존경을 표했다.

   
▲ bnt 제공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앞으로도 김윤지, 그리고 NS윤지로 활발하게 다방면으로 활동하고 싶다. 그러니까 기대해줬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무대 위에서는 음악과 퍼포먼스로, 무대 밖에서는 화사한 미소와 시원시원한 성격으로 빛나는 김윤지. 행복해 보이는 그의 미소는 앞으로 그가 걷는 길에 꽃길만이 있을 거라고 예견하는 듯했다. 팬들의 사랑에 어떻게 보답할지 항상 고민하며 모든 일에 열심히 임하려고 노력한다는 김윤지. 음악과 연기로 대중에게 많은 즐거움을 준 만큼 활동을 하며 그가 얻는 행복도 더욱 커지길 바란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백봉기, 본인 사칭 투자
[단독] 가수 권인하, 유튜브 채
[단독] 조은숙, 오늘(24일)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단독] 배우 겸 작가 김혜진 부
[단독] 개그맨 김건영, 오는 1
[단독] 배우 김유석, 모친상 '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