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엔터테인먼트 > 음악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일문일답] 데이식스 유닛 'DAY6 (Even of Day)' 첫 앨범 발매, "악기 구성과 음악 변화 모색"
2020년 08월 31일 (월) 09:55:13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인도네시아어
천설화 기자 news@stardailynews.co.kr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데이식스 유닛 'DAY6 (Even of Day)'가 첫 앨범 ‘The Book of Us : Gluon - Nothing can tear us apart’ 발매 기념 일문일답을 공개했다. 

Q. DAY6 첫 공식 유닛이다. 유닛 DAY6 (Even of Day)만의 차별점이 있다면?

Young K: 악기 구성과 음악에 변화를 줬다. 드럼과 건반을 각각 전자 드럼과 신스 위주로 진행했다. 베이스는 본연의 역할과 일렉기타의 역할을 번갈아가며 폭넓은 표현법을 구사했다. 멜로디와 가사 부분은 DAY6의 감성을 계속해서 가져가는 것을 택했다.

도운: DAY6 완전체가 아닌 3명이 곡을 채워나가는 과정에서 생기는 사운드의 제한을 극복하기 위해 전자 사운드를 활용했다.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Q. 유닛명 ‘Even of Day’를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수장 박진영이 직접 지어줬다.

Young K: '밤’을 뜻하는 고어 ‘Even' 이후 'Day'가 온다'라는 의미가 정말 마음에 든다.

원필: 직접 지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 뜻도 어감도 좋아서 흡족하다. 

Q. 팬들이 멤버들 이름을 따서 이번 유닛을 ‘강원도’라고 부르더라. JYP 수장 박진영이 지어준 유닛명과 팬들이 부르는 애칭 둘 중 하나만 고르자면?

Young K: 박진영 PD님께서 지어주신 이름이 멋있다면 ‘강원도’는 신박하기도 하고 팬분들이 지어준 애칭이라 마음이 간다. (웃음)

원필: 듣자마자 '강원도'라는 구수한 이름이 정말 귀엽고 재밌었다. 유닛명은 ‘DAY6 (Even of Day)’가, 애칭은 ‘강원도’가 최고다!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Q. 새 앨범 ‘The Book of Us : Gluon - Nothing can tear us apart’에 담긴 의미를 알려달라.

원필: 살아가면서 예상치 못한 일들을 마주했을 때 서로 떨어지는 일이 생길 수 있다. 그런 상황 속에서도 소중한 것을 찾을 수 있다는 마음과 어떤 것도 우리를 떨어뜨리지 못한다는 의미를 주고 싶었다.

도운: 그 어떤 힘든 상황을 직면해도 ‘우리가 함께라면 다 이겨낼 수 있다’라는 메시지를 앨범명에 담았다.

Q. 이번 앨범 속 트랙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는 것 같다. 누구의 아이디어인가.

Young K: ‘데니멀즈(DENIMALZ: DAY6 캐릭터)가 여행을 떠나는 콘셉트’는 우리와 언제나 함께하는 프로듀서인 (홍)지상이형이 처음 제안했다. 그리고 멤버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며 어떤 내용으로 풀어나갈지 고민하며 완성했다. '데니멀즈가 여행을 하면서 새로운 곳에 착륙하고 깊어지는 감정을 겪으며 마침내 사랑인 것을 알게 된다' 그리고 이게 끝이 아니라는 것까지 모든 것이 하나로 이어지는 앨범을 만들고 싶었다.

원필: 곡 작업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도출됐다. 항상 함께해 주시는 작곡가형이 '하나로 연결되는 앨범을 만들어보면 어떨까?'라고 제안을 주셨고 멤버들과 아이디어를 쌓아올려가며 만들었다.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Q. ‘모든 순간을 노래하는 밴드’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신보 수록곡은 각각 어떤 순간을 의미하는가.

Young K: 세 단계로 이루어져 있다. '그렇게 너에게 도착하였다 (Landed)'는 도착한 그 순간의 감정. '파도가 끝나는 곳까지'는 사랑이 깊어지며 겪게 되는 아픔도 견뎌내고 함께하자는 메시지. '땡스 투 (Thanks to)'는 사랑을 알게 해준 사람에게 보내는 고마움이다. 청자에 따라 적용할 수 있는 순간은 다양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그 순간에 이 노래들이 함께할 수 있으면 좋겠다.

Q. 유닛 멤버 중 기타 연주를 메인으로 하는 사람은 없다. 기타의 부재를 어떻게 채웠나?

원필: 신스 사운드를 많이 썼다. 베이스는 톤을 변화시켜서 기타 사운드처럼 바꿨고 사운드적 측면에서 새로운 것들을 시도했다.

도운: 기타 소리를 채우는 게 우리의 가장 큰 숙제였다. 사운드를 좀 더 일렉트로닉 하게 만들어보기 위해 노력했다.

Q. 작사, 작곡을 계속하다 보면 때로는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을 것 같다. 슬럼프나 고비를 어떻게 넘기는지.

Young K: 모든 작업을 멈추고 게임이나 다른 곳에 집중을 하는 등 작업과 관련된 생각을 지운다. 생각이 깊어지면 전달도 어려워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번 앨범은 전체적으로 어떻게 끌고 나갈지 처음부터 끝까지 그림이 있었기 때문에 전혀 어려움을 겪지 않았다.

원필: 머리를 비우고 작업하거나 내가 생각하던 것들을 아예 틀어서 접근하려고 노력한다.

Q. 앨범 준비 과정 중 팬들에게 알려주고 싶은 TMI.

Young K: 멤버들이 정말 열심히 영어 발음을 배웠다. 제 입 모양에 집중하는 멤버들이 너무 귀엽고 웃겨서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 (웃음)

원필: 데니멀즈 곡들이 다 영어라 발음에 신경을 많이 쓰면서 녹음했는데, 그 과정이 조금 어려웠다.  

도운: 이번에 패드 전자 드럼(SPD)이라는 악기를 제일 많이 써봤다. 사실 이 악기를 잘 다루지 못했는데 이번 기회에 많이 배웠다.

Q. 이번 앨범의 주제어가 ‘Gluon’(강력)이다. DAY6 (Even of Day)를 강력하게 끌어당기는 힘은?

Young K: ‘음악’. 멤버들 모두 생활 패턴, 관심사, 스타일도 각자 좋아하는 것이 뚜렷하다. 그러나 음악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때 다 같이 눈이 반짝반짝해진다. 음악을 대하는 태도는 서로 다르지만, 각자의 진지함이 있어 항상 흥미롭다고 생각한다.

원필: 'My Day'. 팬분들이 우리에게 전해주시는 에너지가 우리를 강력하게 끌어당긴다.

도운: 언제 어디서나 보내주시는 팬분들의 무한한 애정과 응원이다.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Q. 언제, 어떤 순간 멤버들과 가장 강하게 뭉쳐져 있는 것 같다고 느끼나.

Young K: 무대 위, 특히 우리의 콘서트를 할 때다. 처음부터 끝까지 한 공간에서 에너지를 끌고 나간다는 게 쉽지는 않지만 합을 맞출 때 가장 강하게 뭉쳐있는 것 같다.
 
원필: 공연할 때! 공연하는 동안 멤버들의 음악 소리와 팬분들의 함성으로 공연장이 가득 찰 때 정말 행복하고 하나가 되는 것 같다.

도운: 서로를 걱정하고 진심 어린 말들을 건넬 때 서로가 끈끈하게 뭉쳐져 있다고 느낀다.  

Q. 멤버들 각자 유튜브, 라디오 DJ 등 다방면에서 활동을 하고 있다. 영역을 더 확장해 본다면?

Young K: 음악적으로 더욱 다양한 도전을 하고 싶다. 특히 뮤지션으로 많은 모습들을 보여드리고 싶은데 JTBC '비긴어게인' 같은 음악 프로그램에 나가 아티스트분들과 교류하며 영향을 받고, 여러 환경에서 노래를 불러보고도 싶다. 그 외에는 사심을 채우기 위해 먹는 예능 프로그램에도 고정으로 나가보고 싶다! (웃음)

원필: 최근 네이버웹툰 ‘유일무이 로맨스’ 컬래버레이션 음원을 냈는데 영광이었고 되게 재밌는 경험이었다. 안녕하신가영님과 처음 뵙고 녹음하는 건데도 편하게 대해 주셔서 곡이 잘 나올 수 있었다.

도운: 뭐든지 해보고 싶다. 말을 많이 하며 정보 공유를 하거나, tvN '삼시세끼' 같이 자연 속으로 가는 것도 정말 좋다.

모바일에서 기사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copyrightⓒ스타데일리뉴스.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 스타데일리뉴스(http://www.stardaily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단독] 곽도원, 영화 '소방관'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단독] '이동준 아들' 이일민,
[단독] '거리의 시인' 노현태
[단독] 배우 겸 작가 김혜진 부
[단독] 개그맨 김건영, 오는 1
[단독] 배우 김유석, 모친상 '
[단독] 이태란, JTBC '스카
[단독] 장근석, 7월 16일 군
[단독] ‘쎄쎄쎄’ 임은숙, 유방
[단독] 윤은혜, 안방극장 복귀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신문사소개 | 콘텐츠 구매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미디어그룹 | 등록일자:2011.1.18 | 제호:스타데일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1478 | 사업자등록번호 : 120-87-63595
발행인 : 황정현 | 편집인 : 황정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준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내곡동 341-10 4층 409호 | Tel : 02-552-5088 | Fax : 02-6442-9234
Copyright 스타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보도자료 수신처 news@stardailynews.co.kr